제   목 반주동색, 씨래기국밥   17-07-06
글쓴이 이덕은   133 hit
 


<전통막장 씨래기국밥 전문>이라는 달랑 하나 현수막 같은 벽간판.

그 아래에는 아무렇게나 놓여있는 목제 전선드럼, 색깔은 그런대로 어울리는 듯한데

과연 이게 뜻하는 게 뭐람?

지난 <속초여행>에서 맛본 강원도 막장으로 만든 찌개와 쌈장의 여운이 아직도 남아

서울 어디서 막장 맛을 볼 수 없나 검색해보니, 아침마다 운동 끝내고 

사무실로 내려오는 보령제약 뒷골목길에서 얼핏 본 그 씨래기국밥집이 

바로 강원도 막장으로 국밥을 만드는 집이었습니다.



문간에서 확인만 해본다는 게 그냥 들어가 버리고 말았습니다.

어? 영업시간이 오전 6시 30분부터 오후 2시, 그것도 토요일엔 오전 10시?



벽에는 너무나 많은 사진과 A4 용지 방명록 사인이 붙어있어 다 보지도 못했지만,

그 중에서도 메주 쑤는 이 사진들이 가장 강렬하게 다가옵니다.



식당은 테이블로 쓰는 선반이 사방 벽에 설치된 작은 방 두 개와 

차고에 하우스용 두꺼운 비닐로 벽을 친 임시 홀이 있습니다.

테이블에는 항아리에 배추김치가 담겨있고 작은 소쿠리에 구운 계란이 놓였습니다.

메뉴는 씨래기국밥 온리 하나에 구운 계란이 전부이고 각각 3천 5백원, 5백원에

국물, 밥 리필은 무료입니다.



테이블로 쓰는 선반 벽에는 서울보증 사보에 실린 이집 기사가 붙어 있습니다.

電業사가 빼곡한 이 골목에 간이 분식집을 열고 장사하다 철거되고 

바로 이곳 작은 사무실에 식당을 열게 되었답니다.

새로 열면서 분식 대신 고향의 시래기와 막장으로 만든 국밥을 메뉴로 정했답니다.



이런 시래기 전문점으로는 419탑 근처에 <절구시래기>란 집이 있는데 시래기국보다는

쌈장과 함께 먹는 시래기밥이 더 맛있습니다. 물론 양념장도 나오지요.



곁에 히말라야산 핑크소금 단지가 있는데 이걸 갈아서 구운 계란을 찍어 먹는답니다.

이 집에서 구운 계란 먹는 다른 방법은 노른자를 국에 넣어 으깨 먹는다는데...



맛은 보시는 바와 같습니다.

국에는 고기 한 점이라도 꼭 들어가야 한다고 주장한다면 이 시래기국은 불합격입니다.

세련한 도시녀가 아니라 사립문 사이로 수줍게 빼꼼히 내다보는 단발머리 소녀입니다.

줄거리가 느껴지지 않는 부드러운 시래기, 통멸치 육수의 배릿한 여운, 

국밥을 한 숟깔 털어 넣고 '어~'하며 국밥을 들여다보게 만드는 강원도 막장의 털털한 뒷맛.

이 모든 것들이 어우러져 깔깔해진 식도와 헛헛한 뱃속을 부드럽게 채워 줍니다.



"오늘 그걸 다 팔아요?"

"어떤 땐 이것도 모자라요~"

환갑에 <시래기아줌마>란 시집을 낼 정도로 국밥 파는 만큼 자기 시간을 즐길 줄 아는 주인.

飯主同色인가? 음식 맛과 주복순님 얼굴이 어딘가 비슷하게 닮았다는 생각이...


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

닥다리로 가는 길

http://blog.daum.net/fotomani


 




 
 
3796 빠삐따!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1-12 74
3795 그 많던 오징어채는 누가 다 먹었나?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1-05 90
3794 꿩 대신 닭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2-26 116
3793 안주로는 역시 회냉면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2-20 81
3792 모임 사계 2017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2-11 99
3791 김장 김치가 뛰니 김장 안주도 뛴다. (2)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1-28 143
3790 맛은 좋은데... 쩝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1-21 118
3789 늙젊이 사이좋게 먹기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1-15 127
3788 잔소리 좀 그만해라, 짜샤~~ 신신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1-07 124
3787 매력적인 공간으로 다시 태어난 석유비축기지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1-06 102
3786 콩방참새밥과 굴비 그리고 ...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0-31 84
3785 내 눈엔 이태원 먹거리 축제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0-25 101
3784 기찻길 옆 오막살이는 변신중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0-23 91
3783 추석 연휴에 뭉개기 3 - 철원 한여울길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0-16 83
3782 추석 연휴에 뭉개기 2 - 내장탕 혹은 곱창전골 스샷첨부 이덕은 2017-10-12 111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