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   목 경로석 없어요   18-03-12
글쓴이 이덕은   121 hit
 


다시 한번 더 강남에서 만나자는 걸 다시 종로에서 만난 것은 

비교적 저렴한 세트메뉴와 와인 이벤트 때문이었습니다.



혹시 전화 목소리에 낫살 티가 나 '젊은 사람이 많은 곳이니 어르신들은 정중히 

사양합니다'라거나 '저의 집엔 경로석이 없어서요' 소릴 듣지 않을까 했는데 

그건 나의 과도한 기우에 지나지 않았습니다.



이벤트 와인입니다. 보통 싼 와인이라도 만오천 이상 하는데 요즘 말로 9.9라니?

2만원 짜리를 그렇게 행사하는 거랍니다. 맛은 묵직하면서도 좀 단 맛입니다.

그래서 행사 끝나기 전에 여기에서 모임 해 볼 발칙한 생각을 갖게 되었지요.

아마 저게 없었으면 '前과同'으로 쏘주에 굽고 끓이고 했을 겁니다.



드레싱이 우리 입맛엔 너무 답니다.

아마 나를 아는 사람들은 '이거 저 사람 취향이 아닌데' 할 겁니다.

너무 속단하지 마십시오. 나중에 올리겠지만 저의 레시피에 양식도 있습니다.



샐러드+파스타+수제 함박스테이크+피자의 <파스타 함박스테이크> 세트의 햄벅입니다.

치즈와 크림이 들어간 소스 같습니다.



세프의 기분이 좀 달라지면 이렇게도.

햄벅회담을 갖지는 못해도 햄벅스테이크 모임이니 나름 의미는 있네요. 



<파스타 비프스테이크> 세트입니다. 고기가 좀 얇은 편입니다.

개인적으론 햄벅스테이크가 먹기 편했던 것 같습니다.



모두 값을 추가하지 않는 기본 세트를 시켰지만 같은 값으로 선택할 수 있는 파스타 중 포모도로.

간단히 토마토 소스 파스타입니다.



까르보나라

뭐 취향에 따라 여러 가지 까르보나라가 나오겠지만 달걀 노른자를 풀었으면 어땠을까?



심플한 포르마지오 피자



역시 심플한 갈릭 피자



물 흐릴까 염려했는데,  어르신네 들 그림이 그럴 듯 합니다.

양도 포만감이 있을 정도이고 와인을 그리 접하지 않는 으르신네 덜에게 맞게 

와인도 달달하고. 이거이 <줌마와인> 비슷한 <할배와인>인 모양입니다.

1인당 2만원 전후로 들었으니 실속 없이 돈만 썼다는 비난은 안 들어도 됐습니다.



종로 2가에서 2차로 늘 가는 <마당호프> 입구의 헬스 현수막.

실제 근무 중인 트레이너 사진이라는 데 낡은 팬티인지 고무줄이 느슨해졌네요.

새 거 입고 찍지... 

요즘 세월이 하 수상한데 저래도 될지 으르신네 들은 모든 게 걱정거리입니다.


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


닥다리로 가는 길

http://blog.daum.net/fotomani 

 


이덕은 18-03-12 09:36
 
늑다리 고딩 모임, 항상 장소 선정이 문제입니다.

사실 결혼식에  가지 않는 한  우리 나이에
동기끼리  와인을 들 이유는 별로 없습니다.
값이 싸든 비싸든 우리 분위기가 아닌 것이지요.
그러나 밤낮 늘그니 냄새만 피울 순 없지요.
젊은 피(와인)로 수혈을 해보고자 합니다.
말하자면 일탈이지요^^


 
 
3839 하던 짓을 해야제~~ (2)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9-17 23
3838 생계형 혼밥술 - 넋두리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9-11 58
3837 말죽거리 반점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9-05 53
3836 어디로 갈까요?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8-31 38
3835 한성대역 밥집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8-27 58
3834 또 교대역??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8-22 48
3833 꾸벅... 인사드립니다. (1) 설송이 2018-08-16 62
3832 그런대로 먹어줄 만한 평양냉면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8-14 55
3831 폭염트레킹 1/2 덕적도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8-01 58
3830 군만두가 심상치 않은 중국집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7-24 115
3829 뭔가 2% 빠지는 막국수집 둘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7-16 109
3828 이어 걷는 도심산책길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7-10 84
3827 갈구하라 찾을 것이니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7-03 64
3826 심심풀이 어묵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6-28 60
3825 용두사미 바람누리길 (1) 스샷첨부 이덕은 2018-06-26 49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